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8 | 0.00 EV | ISO-2450




01. 다 좋은데 뭔가 불편하다



실용적이고 가족적인 차를 구입하기 위해 몇 달간 고민 끝에 구입한 차가 더뉴카렌스이다. 지금은 단종수순을 밟고 있고, 2018년 8월 3째주 기준 전국적으로 재고차가 몇 대 안남아 있다. 2018년 3월 30일 출고를 하였으니 약 5개월 정도 타고 다닌 것이다. 얼마전 6666km 를 돌파했다.


필자는 물건 자체를 많이 아끼는 성격이고 특히 자동차는 아끼면서 깨끗하게 관리하는 것을 좋아한다. 외관이야 비 몇 번 맞으면 지저분 해지는 것이 당연한데 실내는 딱 탔을 때 깨끗하다라는 느낌이 들 정도로 관리를 한다. 그래야 기분이 좋다.





차를 주차할 때 지하 주차장 또는 실내 주차장이 있는 경우 목적지까지 걸어가야하는 일이 발생하더라도 무조건 지하 또는 실내에 주차를 한다. 어느날 카렌스를 아파트 지하주차장에 세워 놓고 글로브박스에서 휴지를 꺼내기위해 열었는데 암흑이다. 도어연동 실내등도 Off 해 놨던 상태여서 아무것도 안보인다.


지금 까지 차를 타고 다니면서 글로브박스에 조명이 없었던 경우는 초창기 엘란트라를 탈 때 이외에는 없었다. 아무리 실용성을 목적으로 판매하는 차이고, 판매 대수가 많지 않은 차라 하더라도 많이 사용하는 부분의 편의 장비를 장착하지 않은 것은 이해가 되지 않는 부분이다. 아마도 원가절감을 위한 활동이지 않을 까 생각이 든다.




02. 원가절감의 흔적


자동차 커뮤니티에서 활동을 하면서 등록되는 글을 읽어보면 내수용차와 수출용 차의 부품이 다르고 심지어 어떤 부분은 설계도 다르다고 차별이 너무 심하다는 글이 올라온다. 이러한 글은 어떤의미로 보았을 때 사실일 수 도 있고, 거짓일 수도 있다. 내수용 차량과 수출용 차량은 같은 공장에서 생산을 하더라도 개발단계에서 부터 다르게 만들 수 밖에 없다. 그 이유는 국가마다 인증규격과 선호하는 옵션이 다르기 때문이다.


차량을 운행하다 보면 원가절감의 흔적을 찾아볼 수 있다. 더뉴카렌스의 글로브박스 조명이 그러하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250[그림1] 카렌스 글로브박스 원가절감의 흔적



글로브박스를 분리하여 상단을 살펴보면, 글로브박스 조명을 위한 자리가 그대로 남아있다. 분명 금형단계에서 저 위치에 조명을 추가할 수 있도록 위치를 만들어 놓은 것이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1.8 | 0.00 EV | ISO-400[그림2] 카렌스 글로브박스 원가절감의 흔적


심지어 글로브박스 조명 푸쉬 스위치의 자리 까지 있다. 다만 글로브 박스 조명을 동작시키기 위한 부품들이 없을 뿐이다. 원가절감을 위해 조명 기능을 삭제한 것이라고 밖에 생각이 들지 않는다. 그래도 이 정도이면 부품을 구입해서 기능 추가하는 것이 훨씬 수월하다. 그리고 작업 완료 후 순정과 같이 깔끔하게 결과물이 나온다.





참고로 더뉴카렌스만 글로브박스 조명이 없는게 아니었다. 얼마 전 아는 형님의 형수님차로 아반떼 AD 를 보았는데 AD 역시 글로브박스 조명 위치만 있고, 조명은 없었다. (현기차 너무 치사한 것 같다.)




03. 글로브박스 조명을 추가하기위한 준비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8 | 0.00 EV | ISO-50[그림3] 글로브박스 조명 준비물 1


글로브 박스 조명을 추가하기 위해서는 몇 가지 부품이 필요하다. 이러한 류의 부품들은 현기차 기준으로 대부분 공용부품이다. 차종 별로 품번이 다를 수도 있지만, 막상 구입해 보면 동일한 경우가 많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8 | 0.00 EV | ISO-50[그림4] 글로브박스 조명 준비물 2


조명을 추가하기 위해서는 자동차의 배선 어딘가에서 브릿지를 해야한다. 여기서 순정과 같이 정비성을 고려한 설치를 하기 위해서는 위와 같은 커넥터가 필요하다. 최근 현기차의 부품들을 보면 차량에 귀속되지 않고, 공용으로 사용하는 커넥터및 케이블류들이 품번으로 검색되고 있다. 맞는 부품을 구입하면 된다.


글로브 박스 조명을 위한 부품리스트 및 가격은 다음과 같다.


 품번

부품명

가격

 91180-2D900

  Wiring harness Glove Box

 1,730원

 93510-21000

Switch Assy - Glove Box

 1,430원

92620-33000

 Lamp Assy Luggage compartment

 1,470원

 88901-02223AS

 와이어및 커넥터류

880원





현대 모비스 부품점에서 구입을 할 경우 5,510원이면 모든 준비가 끝난다. 부품별로 구입을 하니 5,510원이지 실제 차량 조립 시 포함되는 금액으로 따지자면 1,000원도 안할 것으로 보인다. 1 대당 1,000원 절감이면 1달에 몇 만대씩 1년. 도요타식 원가절감방법이다. 솔직히 말하면, 현기차 정신좀 차렸으면 좋겠다. 현기차에서는 원가절감 수상까지 한다고 하니 말 다 한 것이다. 어떠한 물건이 명품이 되고 오랫동안 가치가 있기 위해서는 현재의 작은 이익을 생각해서는 안된다. 먼 미래의 브랜드 가치를 위한 준비를 해도 모자를 판에 몇 천원 때문에 브랜드 이미지를 깎아 내리는 활동을 하고 있다. 현기차가 왜 흉기차라 불리우는가? 차 정말 잘 만든다. 그런데 이해가 안갈 정도로 원가절감을 한다. 더군다나 안전에 관련된 부품까지 원가절감을 하고 있다. 이런 병맛같은 짓꺼리를 하고 있으니, 세계적인 명차가 될 수 있겠는가? 암튼 이러한 현기의 짓꺼리로 인해 필자는 손수 기능을 살려주고 있다.




04. 부품 장착을 해 보자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8 | 0.00 EV | ISO-50[그림5] 부품 테스트


차에 장착하기 전에 부품들을 테스트 해본다. 정말 단순한 구조이기 때문에 안 될 것이 없다. 12V +/- 전원을 인가한 후 스위치가 눌리면 꺼지고, 눌리지 않으면 켜지는 구조이다. 벌브타입이기 때문에 +/- 구분도 필요 없다. 단, 추후 LED로 변경할 수도 있기 때문에 +/- 구분을 하여 장착을 해 주는 것이 나쁘지 않다. 그리고, 스위치 자체는 - 전류에 걸어 주는 것이 좋다. 순정 역시 그러한 설계로 되어 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8 | 0.00 EV | ISO-150[그림6] 탈거된 글로브 박스



글로브 박스를 통채로 탈거해 왔다. 글로브 박스를 통채로 분리하는 방법은 어렵지 않다. 글로브박스 상단의 볼트 3개 하단 2개 오른쪽 측면 1개를 풀면 탈거를 진행할 수 있다.(잘 보면 어렵지 않게 진행할 수 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250[그림7] 조명을 추가하기 위한 가공작업


조명을 추가하기 위해 상단의 조명 자리 가공을 진행한다. 사실 금형 단계부터 커버를 쉽게 제거할 수 있도록 설계가 되어진 부분이라 칼로 살짝살짝 긁어가며 제거를 진행 하면 된다. 어렵지 않은 작업이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200[그림8] 가공 완료 후 조명 장착



가공이 완료된 후 조명을 장착해 본다. 정확히 딱 맞는다. 거칠게 가공된 부분도 조명 부품으로 인해 가려진다. 순정과 같이 아주 깔끔하다.(순정 위치에 장착을 했으니 당연하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150[그림9] 스위치 장착




스위치도 장착을 한다. 역시 딱 맞는다. 저 스위치의 방식은 눌려있을 때가 Off 이고, 눌리지 않을 때가 On 되는 방식이다. 글로브박스가 닫혀있으면 눌리게 되는 구조이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8 | 0.00 EV | ISO-100[그림10] 배선 찾기(BCM)


배선을 찾아본다. 글로브박스 조명은 상시전원이고 차단되지 않는 조명으로 찾아야 한다. 시동이 꺼 있어도 글로브박스 조명은 작동을 해야하고, 언제든지 켜질 준비가 되어야 한다.


글로브박스 근처에 다행히도 BCM 모듈이 있다. BCM 모듈에는 분명 상시전원이 있다. 테스터기로 찍어가며 찾아본다. GSM 에 공개된 회로도와 비교를 해 가며 사용 가능한 B+ 전원을 찾는다. 따로 사진을 찍지는 않았는데, 필자가 기억하기로는 위의 사진에서 탈거된 커넥터 기준으로 오른쪽 위에 핀이 B+ 였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100[그림11] 찾은 배선에 대한 테스트


찾은 배선에 대해서 테스트를 진행해 본다. 스위치에 잘 작동을 하는지, 도어 락 후 전원이 잘 공급되고 있는지를 확인한다. 한번에 배선 테스트가 완료 되어 조립을 진행한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8 | 0.00 EV | ISO-50[그림12] 배선정리






순정과 같은 퀄리티를 위해 배선정리를 진행한다. 순정 배선 하네스에 사용하는 부직포 테이프로 적당한 길이로 마무리를 한다. 커넥터 방식으로 만들어 추후 글로브박스를 탈거해야하는 정비 시 문제가 없도록 작업을 진행한다.




05. 마무리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1.8 | 0.00 EV | ISO-150[그림13] 최종 테스트 및 조립


가조립 상태에서 최종 테스트를 진행해 본다. 역시나 잘 작동 된다. 볼트하나 남김없이 꼼꼼히 조이고 마무리를 짓는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8 | 0.00 EV | ISO-2450[그림14] 완성 사진



지하 주차장에서 글로브박스를 열어보니 아주 좋다. 그리고 편하다. 차를 구입하는 입장에서 글로브박스 조명 여부에 따라 구매여부가 결정되지는 않는다. 그리고 가격표에도 글로브박스 조명이 있다 없다를 표시하지 않는다. 그 만큼 사소한 기능이다. 이런 사소한 기능을 현기차에서는 원가절감이라는 목적으로 멋대로 빼버리고 있다. 아무도 신경쓰지 않는 사소한 기능이라도 있고 없고의 차이가 명품브렌드 여부를 결정 짓는 중요한 요소가 될 수 있다.


2000년대 이후에 출시된 국산차량들은 정말 잘 만든다. 수입차 보다 더 좋은 편의 옵션을 더욱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장점도 있다. 안전사양도 수입차와 동등비교를 할 수 있는만큼 좋아졌다. 하지만, 원가절감이라는 대기업 배불리기 활동으로 인해 안전하게 만들 수 있는 차도 안전하지 않게 되어버린다. 그 예가 에어백 센서이다. 현기차는 사고가 날 때 에어백 센서가 있는 쪽으로 충돌하라는 가이드가 있을 정도로 안전에 심각한 문제가 있다. 에어백 센서를 늘리면 그만큼 에어백 전개가 잘 될텐데, 원가 상승이란 이유로 추가를 안하는 것이다. (요즘에 나오는 차는 어떤지 모르겠다. 더하면 더 했지 덜 하지는 않을 것 같다.)


잘 만든 차를 사소한 이유로 위험한 차로 만들지 않는 국내 자동차 기업이 되었으면 하는 내 바램이다.




2018년 8월 23일

Kunttang




블로그 이미지

건탱이 김건우(매깡)

- 각종 문의는 메일 또는 카카오톡으로 해주세요. 메일: soriel01@nate.com 카톡: soriel02@naver.com 전화: 010-6638-3257

안녕하세요.


건탱이 입니다.


트럼프 형님이 미국 대통령 된 날이네요.


앞으로 어떻게 될지...


저는 직업이 S/W 개발자이다 보니, 하루 종일 컴퓨터 앞에 앉아 있습니다.


자연스럽게 주변기기에 관심이 많은데요


솔직히 키보드는 처음 컴퓨터를 접했을 때 부터 기계식을 사용했었지요.


1993년쯤 작은아버지께서 조립해 주셨던 286XT가 저의 첫 컴퓨터였습니다.


딸깍딸깍 소리가나는 기계식 키보드가 함께 있었지요.


그 당시 마우스도 함께 구입해 주셨었는데..


쓸데가 없었습니다.




그 후 대학교 때에도 딸깍 소리가 나는 기계식 키보드를 비싼 비용을 주고 구입하여 사용하곤 했지요.


그 땐, 스위치가 뭐고.. 이런것 관심이 없었습니다.


그냥 딸깍 소리만 나면 기계식이구나.. 남들과 다른 키보드를 사용하는구나.. 


그런게 좋던 시절이지요.


잠시 대학원 시절 빨콩에 빠져 IBM 울트라 나브로 갈아탔다가


첫 직장 입사 후 체리 적축 키보드를 구입하여 아직도 사용을 하고 있습니다.


역시 관리만 잘하면 고장 안나고 사용할 수 있는게 기계식인 것 같습니다.


최근, 회사에서 두 대의 컴퓨터를 사용하게 되면서 서브용 키보드의 필요성을 느끼고 있었습니다.


일단, 서브용 키보드의 조건은


첫째, 작아야 한다.


둘째, 기계식이었으면 좋겠다.


셋째, 저렴해야 한다.


세 가지 정도가 제 머릿속에 있었습니다.


첫번째 조건은 텐키리스를 구입하면 되는데, 그 것보다 더 작었으면 하는 바램이었습니다.


두번째, 세번째 조건은 워낙 저렴한 기계식이 많으니 걱정을 많이 하지 않았지요.


우연한 기회에 앱코社의 K580 키보드를 보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가격이 잘못나온게 아닐까 싶을 정도로 엄청 저렴했지요.


무려, 배송비 포함 가격이 22,000원이었습니다.


이럴수가.. 이건 꼭!!! 구입해야해 하면서 이미 주문이 완료가 되었더군요.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35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300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35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1.8 | 0.00 EV | ISO-35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1.8 | 0.00 EV | ISO-400


22,000원이라는 가격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포장도 엄청 잘 되어 있습니다.




ABKO의 K580 키보드는 현재 청축뿐이 판매가 되지 않고 있습니다.


갈축과 적축은 출시 예정인 것 같습니다.(개인적으로 적축을 하나 더 구입을 하고 싶더군요)


색상은 블랙과 화이트가 있는데, 화이트가 엄청 고급스러워 보여 화이트로 선택을 하였습니다.



허접하지만, 간단하게 개봉하는 동영상을 찍어 보았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44sec | F/1.8 | 0.00 EV | ISO-50


박스를 열어 보았습니다.


처음에 박스가 너무 가벼워 기계식이 아닌 것 처럼 느껴졌습니다.


또한, 68키에 맞게 아주 작더군요.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8 | 0.00 EV | ISO-550


22,000원이라는 가격에 맞지 않게 금도금 되어있는 USB 케이블에 찍찍이 타이까지 제공하고 있습니다.


케이블 분리형이더군요.


추후 케이블이 고장나면 케이블만 교체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8 | 0.00 EV | ISO-400


키캡 빼는 도구도 포함되어 있었습니다.


PC방 스티커도 포함되어있네요.


저는 PC방이 아니기 때문에 과감히 버렸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5sec | F/1.8 | 0.00 EV | ISO-400


화이트 키보드는 로즈골드 색상의 알루미늄 하판입니다.


아주 고급스럽습니다.


그리고, 놀라웠던 점은 ABKO라는 상표를 전면에 붙이지 않았다는 것이죠.


그냥 책상위에 올려놓아도 저렴한 티가 나지 않을 것 같다는 생각 입니다.


키 배열을 보면, Function Key가 숫자키와 통합되어 있는 것을 보실 수 있습니다.


일반적일 때는 숫자키로 동작하다가, 오른쪽 하단의 FN 키와 함께 조합하여 사용하시면 Function Key로 동작을 하게 됩니다.


심지어 ESC 키까지도 ` 키와 통합을 시켰는데, 여기서 고민이 참 많았습니다.


리눅스 환경을 많이 사용하는 터라 ~ 키를 누르기 위해서는 FN + Shift + ` 를 눌러야 할 것 같은 고민이었지요.


하지만, 센스 있게도, Shift + ` 키 조합을 누르게 되면 FN 키 없이도 ~ 가 표시되더라고요.


키 갯수를 줄이면서 세심하게 생각을 하고 설계한 것 같습니다.




이 키보드의 가장 불편한 점 중에 하나는 Home과 End 키가 PgUp 와 PgDn 키에 FN키 조합으로 되어 있다는 것이지요.


코딩을 많이 하는 편이라 PgUp, PgDn, Home, End 키는 엄청 자주 사용하는 키 입니다.


하지만, FN 키와 PgUp, PgDn 키가 멀리 있지 않아 조금만 익숙해 지면 괜찮아 질 것 같습니다.


그리고 FN 키 바로 위에 ? 키 조합(FN + ?) 으로 End 키를 사용할 수 있고요, ; 키 조합(FN + ;)으로 Home 키를 사용할 수 있지요.


익숙해지는데 시간이 조금 걸릴 것 같습니다.


따라서 키 배열로 인해 일을 못할 정도는 아닌 것으로 결론을 지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5sec | F/1.8 | 0.00 EV | ISO-300


후면의 모습 입니다.


높낮이 조절 장치와 미끄럼 방지 패드까지 허접하지 않게 위치해 있습니다.


이런 모습 하나하나가 22,000원이란 가격이 믿기지 않게 만드는 것 같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1.8 | 0.00 EV | ISO-40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1.8 | 0.00 EV | ISO-350


USB 케이블을 연결하고 케이블이 지나가는 곳을 위와 같이 만들어 놓았습니다.


잘 만들어 놨더군요.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1.8 | 0.00 EV | ISO-350


키보드를 보면서 왜 이 키보드는 상태 LED가 붙어있지 않을까? 라는 생각을 계속 했었습니다.


실제로 컴퓨터에 연결하자마다 해봤던 것이 Caps Lock 버튼을 눌러 보는 것이었습니다.


키에 녹색 LED가 들어오네요.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1.8 | 0.00 EV | ISO-40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8 | 0.00 EV | ISO-400


키캡을 탈거해 보았습니다.


오테뮤 청축 맞네요.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1.8 | 0.00 EV | ISO-350


그리고 K580의 또다른 기능.. 미디어 컨트롤 기능 입니다.


FN 키 조합으로 Z,X,C,V,B,N,M,< 키를 사용하시면 미디어 컨트롤이 됩니다.




윈도우, 리눅스 모두에서 동작이 잘 되더군요.


별도의 소프트웨어를 설치할 필요가 없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1.8 | 0.00 EV | ISO-350


키캡에 새겨진 글자의 품질을 살펴보기 위해 근접촬영을 해 보았습니다.


저가형 답지 않게 아주 깔끔하게 인쇄되어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아직 기계식 키보드를 사용해 보지 않으셨거나 스위치에 종류에 대해 고민하시는 분들을 위해,


오테뮤 청축 vs 오테뮤 갈출 vs 체리 청축


세 개의 키보드를 비교하는 영상을 찍어 보았습니다.



체리 적축까지 함께 찍었으면 좋았을 것 같았지만, 적축 키보드는 회사에 있는 관계로,


세 개의 키보드로 비교 동영상을 찍어 보았습니다.



총평


ABKO K580 키보드는 가격이 너무 저렴하여 구입할 당시에도 어느정도 기능에만 문제 없길 바랬습니다.


하지만, 기능 뿐만 아니라 마감품질도 엄청 좋더군요.


그냥 무조건 구입해야하는 키보드 중에 하나 입니다.


풀 사이즈 배열의 키보드도 아니고, 텐키리스도 아닙니다.


생소한 68키이지만, 조금만 적응하게 되면 불편함을 느끼지 못할 것 같습니다.


무게또한 많이 가벼워 출장 갈 때 가방에 넣고 다닐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아직 기계식 키보드를 접해 보지 못하신 분들에게는 입문용으로,


기계식 키보드를 접해 보신 분들에게는 서브용으로 구입하면 딱 좋을 것 같습니다.


후회는 없을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끝 !!

블로그 이미지

건탱이 김건우(매깡)

- 각종 문의는 메일 또는 카카오톡으로 해주세요. 메일: soriel01@nate.com 카톡: soriel02@naver.com 전화: 010-6638-3257

안녕하세요.


건탱이 입니다.


티볼리 에어 리뷰 때에는 사진이 정말 많았었는데,


이번 QM6 리뷰는 동영상 찍는데 정신이 팔려서 사진을 많이 못찍었네요.




아직 1편을 못 보신 분은 아래 링크를 클릭하여 먼저 살펴 보시기 바랍니다.


post image
[르노삼성]_QM6 간단리뷰 #1 (외형편)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1.8 | 0.00 EV | ISO-350


운전석에 앉아 보았습니다.


흠.. 운전석만 보았을 때에는 QM6와 SM6를 구분하지 못하겠네요..


왼쪽 사진이 QM6 이고, 오른쪽 사진이 SM6 입니다.


계기판 조차도 동일하네요..


계기판은 오른쪽 센터페시아에 붙어있는 대형인치 터치 액정을 통해 스타일을 변경하실 수 있습니다.


스타일까지 동일하게 변경해 놓으면 완전히 틀린부분 찾기가 될 것 같네요.


부품 공용화를 한 것인지.. 아니면 저 디자인이 너무 반응이 좋아 QM6에도 적용을 했는지


잘 모르겠지만, 솔직히 디자인이 90%정도 일치하는 것에 대한 불만도 좀 있네요.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8 | 0.00 EV | ISO-250


센터페시아 부의 모습입니다.


S-Link 라 불리우는 통합 컨트롤러가 장착 되어 있습니다.


사용을 해 보니, 정말 통합 컨트롤러더군요.


계기판 스타일, 앰비언트 색상, 에어컨 조절, 주행정보, 네비게이션, 오디오 등 모든 것을 컨트롤 할 수 있습니다.


이 부분에 대해 잠시 말씀 드리자면,


처음 조작해 보는 사람은 신기해서 이것저것 만져 보는 재미에 푹 빠지게 됩니다.


어디까지나 처음 조작해 보는 사람이지요.


실제 운행하면서 조작을 해 보니 불편한 점이 한 두가지가 아니었습니다.


물론 롱텀시승기가 아니기 때문에 내가 불편하다고, 남들까지 불편할 것이라고 단정짓지는 못하지만,


적어도 운전하면서 에어컨이나 오디오를 작동 시키는데 많은 적응 시간이 걸릴 것은 사실인 것 같습니다.


기계를 워낙 좋아하는 필자 역시, 에어컨 Off 하는 것 조차 힘들었으니까요.


제 시승기 동영상 참고 부탁 드립니다.


정말 웃기는 상황이 연출 되어 버립니다.



4분 13초 경에 공조기를 컨트롤 하는 장면이 나오는데,


흠 어렵더군요 ㅠㅠ


그래도, S-Link는 SM6때 부터 저에게 신선한 충격을 주었습니다.


일단, 세로배치형 화면이 인상이 깊었고, 거기에 상하로 PIP 되는 것 또한 신선했습니다.


상기 시승기를 잘 보시다 보면 PIP되는 화면을 보실 수 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현대/기아의 어라운드뷰 시스템이 있다면, QM6에는 360도 주차보조 시스템이 있습니다.


물론 올뉴SM7에도 어라운드뷰가 있지만, 무지막지하게 큰 카메라로 인해 차량 자체의 디자인을 훼손해 버리지요.


어라운드뷰 시스템과는 성격이 틀리지만, 후방감지기가 360도로 장착된 것 처럼 작동을 하게 됩니다.




흠.. 근데 상당히 정확도가 높더군요.


운전 잘 못하시는 분들은 도움이 많이 될 것 같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8 | 0.00 EV | ISO-150


스티어링휠의 모습입니다.


왼편에는 크루즈컨트롤을 위한 버튼이 장착되어 있고,


오른쪽에는 핸즈프리와 오디오를 조작할 수 있는 리모컨이 장착되어 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도어에 장착되어 있는 앰비언트 무드등의 모습입니다.


기본적으로 Off 되어있을 때에는 은색테두리로 있다가 On이 될 때 은은하게 면발광으로 On이 되도록 되어 있습니다.


앰비언트 무드등은 솔직히 너무 이쁘네요.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1.8 | 0.00 EV | ISO-150


운전석 전동 시트의 스위치 입니다.


하판: 상/하/전/후,

등판: 올림/내림


총 6채널로 구성되어 있고요, 요추지지대도 있습니다.


시트의 전반적인 느낌은 "정말 편하다" 입니다.


말이 필요 없습니다. 적어도 제가 타고 있는 더뉴K7 보다 편합니다.


라구나 부터 시트가 좀 편해지더니, QM6 와 SM6에서 그냥 중형차의 끝판을 본 듯한 느낌입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트렁크로 이동해 보았습니다.


RE Signature에 매직테일게이트 옵션을 추가한 차량이라 해치에 전동 트렁크 버튼이 있습니다.




QM6 시승기 동영상에 있지만, 다 보기 귀찮으신 분들을 위해 테일게이트 작동 영상을 첨부해 드립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트렁크 공간 입니다.


솔직히 싼타페 DM보다 작아보입니다.


하지만, 확실한 것은 투싼이나 스포티지R 보다 훨씬 넓다는 것이지요.


싼타페CM 정도의 크기를 가지고 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RV차량에서 빼놓을 수 없는 아이템이죠.


6:4 폴딩시트 입니다.


QM6를 타본 후에 뒷 좌석 얘기를 안할 수가 없습니다.


동급의 싼타페 또는 쏘렌토의 경우는 뒷좌석 등받이부분의 각도 조절이 가능합니다.


하지만, QM6는 각도조절이 불가능 하죠.


등받이 각도 조절이 없으면 정말 불편합니다.


 스포티지R의 경우도 각도조절이 없어서 뒷좌석은 오래타면 허리가 아플 정도니까요.


일단, 각도조절이 되지 않는 부분에 대해서 "머 이렇지??" 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그래도 앉아 보았습니다.




"헉 !!!!!!!!!!!!!!!!!!!!!!!!!!!!!!!!!!!!!!!!!!!!!!!!!!!"


너무 편하다는 것입니다.


제가 타본 RV 뒷좌석 중에 가장 편한 듯한 느낌이 마구 밀려오더군요.


혹시나 하는 마음에 친구도 앉혀보았습니다.


돌아오는 답변은..... 편해!!


저 정도라면, 각도조절 되는 싼타페/쏘렌토 가 부럽지 않을 것 같습니다.


일단, 합격점수 입니다.


앞 좌석 시트뿐만 아니라, 뒷 좌석 시트도 편하네요.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키 183cm에 몸무게 90Kg인 제가 뒷좌석에 앚았을 때 레그룸크기는 편할 정도 입니다.


좁지도 넓지도 않고 딱 알맞은 공간이 형성 되어 있네요.


이젠 르노삼성도 공간을 잘 빼놓네요.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8 | 0.00 EV | ISO-200


뒷 좌석에서 바로보는 실내 공간 입니다.


액티브 헤드레스트의 모습이 보이네요.


솔직히 안전면에 있어서는 현대/기아 보다 르노삼성이 더 좋은 것 같습니다.


적어도 안전사양에 대해서는 이전부터 장난을 치지 않았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1sec | F/1.8 | 0.00 EV | ISO-100


뒷 좌석 중앙에는 송풍구라고 불리오는 에어벤트와 충전용 USB, AUX포트, 12V 아울렛이 장착 되어있습니다.


에어벤트는 그렇다 쳐도, 뒷좌석 USB 충전단자와 Aux 포트는 정말 충격적이었습니다.


탑승객을 위한 세심한 배려가 눈에 띄는 부분 입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200


뒷 좌석 암레스트를 내려 보았습니다.


편한 시트와 다르게 정말 투박하게 만들었네요.


뒷 좌석 시트에도 양쪽 모두 열선이 적용되어 있네요.


그런데 저 버튼 어디서 많이 보시지 않았나요?


네네 ~~ 닛산의 모든 차량에서 사용하고 있는 열선 버튼이지요.


도어캐치는 알티마, 열선스위치는 사골 !!


그래도 뭐 동작하는데 문제 없다면 새로 설계할 필요가 없겠지요.


암튼 닛산 대단합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8 | 0.00 EV | ISO-50


뒷좌석 독서등이 LED로 적용되어 있네요.


LED 독서등이 정말 좋긴 한데요, 솔직히 특정 부분만 집중적으로 비추는 특성이 있어,


실내가 전체적으로 밝아지지는 않네요.


뭐 장단점이 있겠지만, 저는 솔직히 실내가 전부 밝아지는게 좋습니다.


운전 중에 켤 이유가 없으니까요.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50


앞 좌석 실내등 역시 LED 타입 입니다.


역시 조명이 직진형으로 특정 구간을 쏘고 있습니다.


솔직히 이 부분은 너무 불편하네요.


저렇게 만들 것이었으면, 전체를 비추는 램프를 하나 더 추가를 해줬어야 했습니다.


밤에 뭐 하나 찾기 힘들정도로 어둡습니다.(특정 구간은 정말 밝습니다. 그냥 독서등이죠 뭐.)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8 | 0.00 EV | ISO-5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8 | 0.00 EV | ISO-5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50


이게 뭔지 아시나요?


ANC라는 옵션입니다.(Active Noise Cancelation)


항공기에서 사용하는 노이즈를 감쇄하는 기술로 노이즈의 반대되는 주파수를 발생시켜


노이즈를 줄여 주는 역할을 하는 시스템 입니다.


ANC가 있다고 해서 소음이 안들리는 것이 아닙니다.


특정 소음에 대해서만 그 주파수의 반대 주파수를 쏘는 것이기 때문에...


즉 다시 말하자면 분석이 되지 않는 환경에서 발생한 짧은 소음은 반대 주파수를 발생시키지 못하는 것이죠.


실제 시승을 해 보면서도 ANC가 노이즈에 개입을 하고 있다는 느낌을 받질 못하였습니다.


엔진의 특정 부밍음을 잡기위한 목적이 아니었나 추정 됩니다.


ANC 라는 옵션은 모든 QM6에 장착되는 것이 아니지요. S-Link 패키지 II를 선택해야만 하는데,


S-Link 패키지 II 는 RE 등급 이상에서만 선택할 수 있습니다.


머 그렇게 특별한 기능은 아니지요..


왜냐면요.. 요즘 나오는 휴대용 헤드폰에도 NC 기능이 포함되어 있답니다.


사람에 따라서 다르긴 하겠지만, NC기능에 의한 어지러움증이 발생할 수 있다고 하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3sec | F/1.8 | 0.00 EV | ISO-200


도어부의 모습입니다.


마감 재질이 우수합니다.


르노삼성차는 삼성자동차시절 부터 감성 품질 하나는 정말 뛰어났었습니다.


솔직히 내장제를 뜯어보면 현대/기아에 비해 볼트의 갯수는 적지만, 정말 짱짱하게 잘 연결 되어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QM6는 뜯어보진 못했지만, 겉으로만 보더라도 정말 잘 만든 듯한 느낌입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8 | 0.00 EV | ISO-50


글로브 박스의 모습입니다.


그냥 일반적인 수준의 공간을 연출하고 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8 | 0.00 EV | ISO-150


센터콘솔부의 모습입니다.


기어노브도 고급스럽고, 전체적인 마감역시 우수합니다.


이 부분은 정말 현대/기아차들이 본 받아야 하는 부분입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200


센터콘솔을 열어 보았습니다.


SM5 임프레션부터 SD카드를 지원 했었는데 여전히 지원하고 있더군요.


USB단자가 두개 입니다.


애플 디바이스도 지원된다 합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8 | 0.00 EV | ISO-150


센터 스피커의 모습입니다.


르노삼성 자동차 답게 Bose 사운드 시스템을 장착하고 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1.8 | 0.00 EV | ISO-150

옵션이긴 하지만, ECM이 지원되는 하이패스 룸미러입니다.


현대/기아 차량과 다를게 없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썬바이저 조명의 모습입니다.


썬바이저 조명이 실내등 보다 밝더군요. 허허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마지막으로 리모컨 키의 모습입니다.


카드형 스마트키이지요.


문열림/닫힘, 트렁크 작동이 가능합니다.


그리고 웰컴라이트 동작도 시킬 수 있습니다.



웰컴 라이트 동작에 대한 영상을 공유해 드리지요.(물론 제 시승기에 포함되어 있는 내용입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30sec | F/1.8 | 0.00 EV | ISO-100


현대/기아차량과는 다르게 키는 뒷면 커버를 열었을 때 빼 낼 수 있습니다.


뒷면 커버가 왜 열리나 궁금했었는데 매장에 진열되어 있는 르노삼성 자동차 악세사리를 보니 정답을 찾았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60sec | F/1.8 | 0.00 EV | ISO-5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40sec | F/1.8 | 0.00 EV | ISO-50


네 맞습니다.


뒷커버 교환하라고 있는것이네요.


르노 삼성 마크가 아닌, 르노 마크로..


근데 가격이 비싸답니다.



시승기를 보신 분은 아시겠지만, 젊은 디자인에 운전성능은 가족적이라는 것이지요.


그냥 패밀리카 수준의 운전 재미는 하나도 없는 차량 입니다.


다만, 장거리를 타고 다닐 때 정말 RV 중 가장 편한차 일 것 같습니다.


트렁크 공간도 넓기 때문에 캠핑에도 적합할 것으로 보이네요.



이상으로 QM6 간단 리뷰를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끝 !!



블로그 이미지

건탱이 김건우(매깡)

- 각종 문의는 메일 또는 카카오톡으로 해주세요. 메일: soriel01@nate.com 카톡: soriel02@naver.com 전화: 010-6638-3257

안녕하세요.


건탱이 입니다.


어제 티볼리 에어 외부에 대해 살펴 보았습니다.


못 보신 분은 하기 링크 참고 바랍니다.


post image
[쌍용]_티볼리 에어 외형 (티볼리에어 간단 리뷰 #1)


오늘은 실내 중에서도 운전석 시점 위주로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티볼리 에어는 직접 운전하고 다니는 경우가 많을 것입니다.


운전석에서 바라보는 느낌이 어떤지를 공유해 드릴려고 합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운전석에 앉아봤습니다.


평범한 SUV 의 느낌이었습니다.


실제 운전을 해보지 않아 승차감이 어떻다 라고 말씀드리긴 어렵지만,


일반적으로 운전석에 앉아보았을 때 불편하지 않은 정도. 딱 급에 맞는 정도의 편안함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그냥 어렵지 않게 투싼이나 스포티지R 느낌이라고 생각하세요.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티볼리에어의 펑션 스위치 입니다.


땡큐 비상등이라고 불리우는 오토 비상등 스위치가 아주 인상적 입니다.


쌍용차에만 달려나오죠.


저 스위치가 생각 보다 정말 편하답니다.


한번 짧게 누르면 비상등 3회 점멸을 하게 되고, 한번 길게 누르면 비상등 10회 점멸을 하게 되지요.


길게 누르는 거 모르시는 분도 있으셨겠지요?


현기차에도 적용되었으면 좋겠다 라고 바라고 있는 옵션 입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운전석쪽 스위치가 모여있는 패널 입니다.


옵션이 많이 없는 티볼리 에어여서 딱 세가지만 있네요.


상단 좌측 버튼운전 모드를 Eco - Power - Winter 세가지 모드로 변경할 수 있는 버튼 입니다.


기본 설정은 Eco 입니다.(Eco 상태에서는 계기판에 아무 것도 뜨질 않습니다.)


상단 가운데 버튼은 다들 아시고 있는 ESP(현기차의 VDC 또는 VSM)을 끌 수 있는 버튼 입니다.


기본 설정은 항상 켜져 있게 되어있고요, ESP을 OFF 시켜도 위급 상황에서는 개입을 한다는 것이지요.


엄밀히 따지면, Off 버튼이 아니고, ESP 개입 시기를 늦춰 주는 버튼 입니다.


하단 좌측의 버튼은 실내에 있는 220V 아울렛을 활성화 시켜주는 버튼 입니다.


220V 아울렛이 어디있냐면요.. 트렁크 좌측에 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밤에 사진을 찍어서 많이 어둡네요.


캠핑 다니시는 분들을 위해 요즘 출시되는 SUV에는 220V 아울렛을 포함하고 있더라고요.


정말 유용할 것 같습니다.


Max 200W 이니 간단한 LED 라이트 정도만 활용할 수 있을 것 같네요.


전열기구는 사용하시면 아마 휴즈가 나갈꺼에요.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티볼리 에어의 센터페시아 모습 입니다.


조명은 전체적으로 주황빛이 약간 섞인 붉은 계열 입니다.


기아자동차의 붉은계열 조명과는 느낌이 약간 다릅니다.


상단부에는 mp3 플레이를 지원하는 오디오가 장착 되어 있습니다.


CD 는 빠졌습니다.(USB 단자는 맨 하단에 있습니다.)


비상등 스위치 주변으로 왼쪽에는 뒷유리 열선 스위치와 계기판 트립 스위치가 배치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오른쪽에는 핸들 민감도 조절하는 스위치가 배치되어 있습니다.


스위치 위치에 대해 '왜 운전석에서 사용하는 스위치 들을 조수석에서 누를 수 있게 만들었을까?' 라는 의문이 들더군요.


더군다나 계기판의 LCD에 표시되는 메뉴를 조정하는 트립 스위치 위치도 상당히 불편합니다.


아직까지 의문입니다...


그리고 하단부에는 공조기 스위치들이 배치되어 있습니다.


얼핏 보면 수동공조기인지 풀오토공조기인지 구분이 되지 않지만 수동공조기 입니다.


옵션이 많이 없는 차량이어서 수동 공조기를 장착하여 출고되었지만,


수동 공조기 모양이 허접하지가 않습니다.



여기서 잠깐 티볼리에어 수동공조기 작동 영상을 공유해 드립니다.


참으로 신선하게 만들었다는 생각이... 자꾸 들어서 동영상으로 업로드 해 보았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기어노브의 모습 입니다.


쌍용 특유의 계단식 기어입니다.


저 같은 경우는 계단식 기어노브가 상당히 편하게 느껴졌습니다.


기어노브 상단에 보면 카본패턴이 들어갔네요.


티볼리를 계속 살펴보면서 느낀점이 '카본패턴을 엄청 많이 사용했구나' 입니다.


저렴해 보이지 않기 위해서 일까요?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20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안개등 주변으로도 카본패턴을 사용했고, 도어캣치 주변부도 카본패브릭으로 마감한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이 외에도 이곳 저곳에 카본패턴이 많이 들어가 있었지요.


카본패턴이 좋다고 할 수는 없지만, 저렴하게 도색도 안된 플라스틱 보다는 좋은 듯 싶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11sec | F/1.8 | 0.00 EV | ISO-400


운전석 도어의 윈도우 스위치의 모습 입니다.


맨 윗부분이 전동 접이 스위치 입니다.


아랫 부분은 미러 조정 스위치이고요.


바로 아랫쪽에 앞 뒷좌석 좌우 윈도우 스위치가 배치되어있습니다.


운전석만 Auto Up/Down 스위치 네요.


맨 아래 두개의 스위치 중 왼쪽은 도어 잠금 해제 스위치이고, 오른쪽이 윈도우 Lock 스위치 입니다.


일반적인 현기차와 동일한 구성을 보이고 있습니다.


하지만, 옵션이 많이 들어가지 않은 차량임에도 불구하고, 윈도우 스위치 주변부는 하이그로시로 마감이 되어 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도어캐치부 입니다.


아직 비닐을 뜯지 않았지만, 크롬으로 마감되어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실내 마감에 신경을 많이 쓴 것으로 보입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F/1.8 | 0.00 EV | ISO-0


핸들리모컨의 모습 입니다.


좌측에는 오디오 및 핸즈프리를 컨트롤 할 수 있는 버튼이 배치되어 있고,


우측에는 크루즈 컨트롤 및 열선핸들을 컨트롤 할 수 있는 버튼이 배치되어 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1.8 | 0.00 EV | ISO-400


계기판의 점등된 모습 입니다.


조잡하지도 않으면서, 시인성이 아주 좋습니다.


너무 양카틱하지도 않고, 세련되어 보이네요.


하지만 저 계기판이 일반 계기판이라는 것이죠.



쌍용 홈페이지에서 캡쳐한 슈퍼비전 계기판의 모습 입니다.


슈퍼비전계기판 옵션이 들어가면 중간의 액정 부분이 3.5인치 LCD 클러스터로 바뀌게 되면서 한글 표기가 됩니다.


근데 일반 계기판과 슈퍼비전 계기판의 큰 차이가 보이지 않습니다. 아주 좋습니다.



여기서 일반 계기판의 세레모니를 잠시 공유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쌍용이 저런 감성적인 부분을 정말 잘 만드는 것 같네요.


멋있습니다.


LG Electronics | LG-F600L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8 | 0.00 EV | ISO-200


마지막으로 스마트키 사진을 공유해 드립니다.


스마트버튼이 포함된 차량입니다.


일반적인 모습이네요..



티볼리 에어를 만져보면서 제가 생각하는 쌍용에 대한 이미지가 점점 더 좋아지고 있습니다.


원래 쌍용차를 좋게 생각하고 있었지만, 요즘 나오는 차량들은 정말 칭찬을 많이 해 주고 싶네요.


현기차 보다 감성품질이 뛰어나며, 소비자의 가려운 부분을 잘 긁어 주는 회사 처럼 보입니다.



다음번 포스팅에는 간단하게 실내 공간을 공유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끝 !!








블로그 이미지

건탱이 김건우(매깡)

- 각종 문의는 메일 또는 카카오톡으로 해주세요. 메일: soriel01@nate.com 카톡: soriel02@naver.com 전화: 010-6638-32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