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건탱이 입니다.


오늘은 인텔의 i3-7100 cpu를 사용하여 컴퓨터 조립을 진행 해 보았습니다.




제가 컴퓨터 조립을 시작한지 벌써 20년이 훌쩍 넘어버렸네요.


저를 아시는 분들은 컴퓨터 교체 시기가 되면 연락을 주신답니다.


이번 컴퓨터 조립을 의뢰하신 분은 워드, 인터넷 정도의 작업을 하신다고 하더군요.


저는 i3 7100으로 추천을 해 드렸고 바로 결정을 해 주셨습니다.


솔직히 셀로런이나 펜티엄 계열로 조립을 해 드려도 되지만,


추후 업그레이드 또는 쾌적한 작업을 위해 i3 7100으로 선택을 하였습니다.



오늘의 선수들 입니다.




 CPU

 인텔 코어7세대 i3-7100 카비레이크 (3.9Hz/4MB/LGA1151) 

 M/B

 ECS Durathon2 H110 M4-C2D  

 Memory

 삼성전자 DDR4 4GB PC4-17000 x 2 

SSD

 타무즈 RX630 SSD 128GB (MLC) 

 HDD

 도시바 1TB (7200rpm / 32M) 

 Power

 아이리스 500HS V2.3 블랙파워 (500W/ATX) 

 Case

 AONE(에이원) M5 미니미 USB 3.0 

 Keyboard/Mouse

 로지텍코리아 MK235 무선 키보드 마우스 세트(키스킨 포함)


게임은 하지 않으신다 하여, 그래픽 카드는 제외하였습니다.

7세대 i3 7100의 내장그래픽의 성능으로도 간단한 게임까지는 무리없이 소화해 낼 수 있답니다.

따라서 고사양 게임을 하지 않으신다면, 그래픽 카드를 추가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가성비가 아주 뛰어난 ECS 사의 DURATHON H110M4 메인보드 입니다.


6세대 7세대 CPU를 위한 H110 칩셋의 보급형 메인보드 입니다.


가격도 저렴한데다가 내장 그래픽이용에 있어서 HDMI 포트와 DVI 포트를 동시에 지원하여


장점이 많은 메인보드 입니다.



전체적인 모습 입니다.




보드가 상당히 작습니다.


메모리슬롯이 2개뿐이 없다는 점은 단점이지만, 보통 이런 사무용 컴퓨터인 경우 슬롯이 많다고 다 채우지는 않지요.



H110M4의 포트부 입니다.


DVI와 HDMI, USB 3.0, USB 2.0, 기가비트 랜 등 필요한 포트는 다 있습니다.


참골 H110M4 보드를 구입하실 때에는 뒤에 붙은 서브 모델명을 잘 보셔야 합니다.


C2D가 붙은 것이 DVI와 HDMI를 모두 지원하는 보드 입니다.



CPU를 장착 해 보았습니다.

LGA1151로 6세대와 7세대 CPU에서 사용하는 스펙입니다.

여기서 잠깐 i3 7100 성능 을 살펴보고 가겠습니다.




인텔 공식 홈에서 캡쳐해온 정보 입니다.


듀얼코어에 스레드가 4개이네요.


내장 그래픽은 Intel HD Graphics 630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4K 60Hz 역시 지원하기 때문에 고해상도 모니터 역시 문제 없이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PassMark 점수로 보게되면 5,905점 입니다.


2세대 i5 2400보다 좋은 성능을 보이고 있습니다.



점수를 보게 되면, 2세대 모바일 i7-2670QM 과 비슷한 성능이며,

심지어 1세대 i7-965 보다 좋은 수치를 보이고 있습니다.

세대를 거듭할 수록 점점 좋아지고 있습니다.


정품이기 때문에 정품 홀로그램 스티커가 메뉴얼에 붙어 있습니다.



7세대 정품 스티커가 참 고급스럽습니다.


정품 박스의 모습 입니다.

CPU 자체는 작지만, 쿨러와 함께 포장이 되어 있기 때문에 상자 크기가 큽니다.


메모리는 4GB 두 개를 선택하였습니다.


8GB 한개로 하고, 메모리 슬롯을 아끼는 방법도 있긴 하지만,


내장 그래픽을 사용하는 경우에는 메모리를 듀얼로 구성해 주시는 것이 내장 그래픽 성능 향상에 도움이 됩니다.


그래서 두개를 선택하였습니다.






SSD는 타무즈 128GB로 선택하였습니다.

타무즈 128GB 는 MLC 플래쉬 메모리를 사용하여, 성능과 수명이 TLC 대비 좋습니다.

SSD 를 고르실 때에는 꼭!! MLC 방식을 선택하시기 바랍니다.




케이스는 AONE사의 미니미 USB 3.0 입니다.


이 케이스로 몇 번 조립을 해 보았는데, 일단 샤시의 강도가 뛰어납니다.


일반 저가형 샤시보다 튼튼하더라고요.


그리고, ATX 파워를 사용할 수 있고, 후면 커버 쪽으로 선을 정리할 수 있는 것이 최대 장점 입니다.


USB 3.0 전면 포트까지 지원하고 가격까지 저렴하니 선택을 안할 수가 없는 케이스 입니다.





좌우 커버부의 사진 입니다.


특히 메인보드 후면쪽인 우측 커버인 경우 배불뚝이 커버여서 배선 정리 시 간섭을 최소화 할 수 있습니다.



내부의 모습 입니다.


고성능 그래픽 카드까지 장착할 수 있는 공간이 충분합니다.


공간의 비밀은 아래 사진을 참고하세요.



위의 사진과 같이 하드디스크를 장착하는 부분이 열리게 되어,


길이가 긴 그래픽카드를 설치하더라도 간섭이 없도록 설계를 해 놓은 것입니다.


아주 좋습니다.



후면의 모습입니다.


배선을 적절히 분배할 수 있도록 여러 구멍이 뚫려 있습니다.



케이스 하단에 SSD를 고정할 수 있는 홀 입니다.


케이스가 미니타워인 만큼 공간 활용을 위해 설계자가 고민을 많이 한 흔적이 보입니다.





1~2만원대 케이스임에도 불구하고, 먼지방지 필터가 하단부에 장착되어 있습니다.


많은 고민을 하여 설계한 흔적이지요.


케이스 하나만으로도 포스팅을 할 만큼의 내용이 많지만,


일단, 다음에 기회가 되면 자세히 소개시켜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아이리스 정격 300W 파워 입니다.


고성능 그래픽 카드를 사용하지 않을 경우 이 정도면 충분 하답니다.


포트도 충분하고, 내구성도 뛰어납니다.(오랜기간 사용해 보았었습니다.)


솔직히 고성능 컴퓨터를 조립할 경우에는 파워 역시 심사숙고하여 80+ 인증 받은 제품으로 고르곤 합니다.


다만, 사무용 또는 저사양 컴퓨터인 경우 제가 여러 해 동안 사용해봤던 파워 위주로 고릅니다.


즉, 오랜 기간동안 조립을 해 보았기 때문에 어떤 부품이 좋은지 선택할 수 있는 것이지요.



짜잔.. 어느 덧 컴퓨터 조립이 완성 되었습니다.


추후 수리및 업그레이드에 방해가 되지 않도록 배선을 잘 정리하였습니다.




그럼 즐거운 하루 되세요.


끝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안녕하세요.


건탱이 입니다.


네이버 블로그 자료를 계속 이전 중에 있습니다.


티스토리 블로그 개설한지는 많은 시간이 흘렀는데,


이전 작업이 잘 안되고 있네요.




솔직히 8년이 지난 자료여서, 가지고 있는 원본 사진도 많이 없고 하여


하나하나 저장해 가면서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소개해드릴 자료는 XG 기어노브 이식 자료 입니다.


지금이야 에쿠스 기어노브부터 시작해서 많은 이식을 하지만,


2009년 당시만 하더라도 DIY 족 이외에는 많이 하지 않았던 작업이었습니다.



위 사진을 보니, 순정 상태의 기어봉이 새록새록 합니다.




그 땐, 친구 차였던 XG 기어봉 느낌이 너무 좋아


무작정 XG 기어봉 이식 DIY를 시작했었습니다.



지금이라면, 작업할 때, 사진을 많이 찍지 않았을텐데..


이 때에는 동호회 활동 중이어서, 자료공유차 사진을 많이 찍었네요.


그 때의 열정이 그립습니다.




지금 보면, 대충 뜯어봐도 어디를 분리해야할 지 감이잡히는데


DIY 초보시절에는 어찌나 어렵던지..


더군다나 한여름에 작업을 진행해서 더위와 싸움이었던 것으로 기억 합니다.





수동에 로망이 있는지라, 수동 부츠까지 이식을 하였습니다.


최근 나오는 차량인 경우 오토차량이라 하더라도 기어부츠가 적용되지만,


2009년에는 독일차 이외에는 기어부츠가 적용된 차가 거의 없었습니다.



다행히 싼타페 수동모델이 있었던 지라, 부품 수급은 그리 어렵지 않았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완성 모습을 보니, 깔끔하네요..


지금은 많이 지저분 해 졌습니다.


조만간 HG 기어봉으로 DIY 를 해 봐야겠습니다.


의미는 없겠지만, 기록을 위해 DIY에 사용된 품번을 공유 합니다.



1) 46720-39300LK   노브-기어쉬프트 레버   14,300         1개

2) 46710-39100      레버-기어 쉬프트         10,230         1개

3) 46722-39000      스프링-버튼                   330          1개

4) 46723-39000LK   버튼-푸쉬                      440          1개

5) 46721-39000      캡                                440          1개

6) 13396-08003      너트                               33           1개

   or 13395-08001   


하기 사진은 XG 기어봉 부품 도면 입니다.




자료를 정리하며 보니, 2009년에는 차에대한 애정이 정말 많았던 것 같습니다.


지금은.. 회사일과 육아에 지쳐 열정이 많이 사라졌네요..


그럼 즐거운 하루 되세요.


끝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안녕하세요.


건탱이 입니다.


사는게 바쁘다 보니, 블로그에 전혀 신경을 못쓰고 있었네요.


2017년 첫 포스팅을 반기가 지난 시점에서 하고 있으니..


반성좀 많이 해야 할 것 같습니다.


이번 포스팅은 2009년에 작업했던 내용 입니다.




8년이 지난 현재 까지도 LED 한발도 불량 없이 잘 동작되고 있는 것으로 보아


내구성은 검증이 되었네요.


요즘은 많이 하지 않는 품목이지만, 2009년에 제가 DIY 했을 때는 엄청 HOT 했던 품목이었습니다.



지금이야 완제품을 구입해도 비용이 얼마 되지 않지만,


2009년 당시만 해도, 직접 납땜을 진행해야만 비용을 아낄 수 있었지요.


핀셋으로 3528 LED 를 하나하나 잡아가며 납땜 했던 기억이 새록새록 하네요..





거울을 분리하는 사진 입니다.



열선은 극성이 없기 때문에 신경쓰지 않고 커넥터를 분리하셔도 됩니다.





거울에 커버거 씌워져 있는 타입인 경우 열을 가해서 커버를 분리해야 합니다.


지금이야 히팅건을 이용하여 분리하면 되지만,


저 때만 해도 히팅건이 없어 난로를 이용했었네요.



보통 업체에서 작업을 하게 되면, 열선 부분을 안쪽으로 접어버려서


리피터가 있는 부분은 열선이 동작되지 않곤 하였습니다.


하지만, 저는 열선을 접지 않고, 덮어버리는 방식을 시도 하였네요.


7년이 지난 지금도 동작하고 있는 것으로 보아, 크게 문제가 없어 보입니다.







작동 테스트를 하고 있는 장면이네요.


아.~~ 저 지문.. 지켜주지 못해 미안하네요.



지금 생각해 보면, 거울에 LED를 장착하는 작업은 그리 어려운 작업이 아니었습니다.


배선 문제를 해결했어야 하지요.


즉 사이드미러를 분리해야 합니다.


이 부분이 솔직히 짜증나는 작업이긴 했습니다.



전동 접이식 사이드 미러이기 때문에,


모터 배선으로 리피터 배선을 삽입하였습니다.






잘 되네요..


제가 현재 타고 있는 싼타페는 2003년식 입니다.


14년이 지난 지금도 현역으로 열심히 달려주고 있지요.


언제까지 달려줄 지는 모르지만,


오랫동안 함께 했으면 합니다.


앞으로 시간이 될 때마다, 싼타페 관련 자료를 업로드 할 예정 입니다.


많은 기대 부탁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끝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 Recent posts